< 코코코 알루 >의 따뜻한 느낌이 우리 제품과 잘 맞았어요 _ 고려원인삼 _ 윤성용 대표

장진구 기자 / 기사승인 : 2021-11-10 08:00:12
  • -
  • +
  • 인쇄
Interview
▲ 사진제공: 고려원인삼

 

인삼 및 홍삼 제품 전문 제조기업 고려원인삼이 대교의 오리지널 캐릭터 <코코코 알루>를 활용한 키즈홍삼스틱 제품을 출시했다. 코코코 알루 캐릭터의 친근함과 건강한 이미지를 담은 이 제품은 100% 국내산 6년근 홍삼만을 사용했으며 요구르트 , 배 , 사과 등의 맛을 내 아이들이 맛있게 먹을 수 있다. 고려원인삼의 윤성용 대표가 코코코 알루를 활용한 선택한 이유가 궁금했다.

▲ 사진제공: 고려원인삼

간략한 회사소개를 부탁드린다 1967년 창업해 50여 년간 축적된 기술력으로 홍삼 , 인삼 제품만을 전문으로 제조하며 전통과 역사를 이어가고 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 품질기준(GMP)과 우리나라 식품안전관리기준(HACCP)를 충족하는 위생적인 시설에서 엄선된 원료를 사용해 제품을 생산하며 엄격한 품질관리 시스템으로 고객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을 만들고 있다. 또한 소비자 트렌드에 맞는 다양한 제품개발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 사진제공: 고려원인삼

 

제품을 소개해달라 오랜 기간 판매해온 인삼차 , 홍삼차 등이 대표적이다. 해외 매체에서도 한국에서 여행할 때 꼭 사야 할 선물로 우리가 만든 인삼차를 꼽을 정도로 오랜 기간 사랑받은 제품이다. 이와 함께 축적된 제조 기술력으로 만들어낸 6년근 홍삼 100%를 담은 홍삼농축액 , 효 홍삼정이 있으며 요즘 트렌드에 맞춰 6년근 홍삼농축액으로 만든 홍익삼 홍삼스틱 제품도 인기리에 판매 중이다.

캐릭터를 활용하게 된 배경이 궁금하다 캐릭터를 활용한 제품 출시는 이번이 처음이다. 중소기업에서 인기 캐릭터를 활용해 제품을 만든다는 건 어찌 보면 큰 도전이기도 하다. 우리는 수년 전부터 키즈 홍삼제품의 쓴맛이 강해 아이들이 쉽게 먹지 못하는 상황을 알고 있었다. 그래서 아이들이 간식처럼 찾는 제품을 개발하고자 노력했고 마침내 요구르트 맛을 첨가한 제품 개발에 성공했다. 좋은 제품을 개발했으니 이제 마케팅 방법을 찾아야 했다. 이 과정에서 아이들에게 인기 있는 캐릭터 디자인을 입혀보기로 결정했다. 대기업들이 인기 캐릭터를 활용한 제품을 출시해 안정적인 판매를 이어가고 있으니 우리도 시도한다면 반드시 성공할 것이라고 확신했다.

▲ 사진제공: 고려원인삼

 

코코코 알루를 선택한 이유는? 심혈을 기울여 만든 키즈 홍삼제품 패키지에 잘 알려진 캐릭터 디자인을 도입한다면 지금까지 인지도가 낮아 판매에 한계가 있었던 상황을 벗어나 많은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판단했다. 그래서 수많은 캐릭터가 있지만 아이들에게 친근하고 귀여우면서도 제품의 실 구매자인 부모의 눈길을 사로잡을 캐릭터를 찾고 있었다. 코코코 알루는 귀엽고 사랑스러우며 색상이 따뜻한 느낌이 들어 부모의 사랑이 듬뿍 담긴 선물 같은 우리 제품과 무척 잘 어울릴 것 같았다.


기대하는 효과는 무엇인가? 노리Q 채널과 공식 SNS 등을 통한 대교의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캐릭터 인지도가 높아지고 있어 이번에 선보인 코코코 알루 키즈홍삼스틱의 입소문도 빠르게 퍼져나가고 있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알찬 패키지 구성에 캐릭터 인지도까지 더해져 유아 홍삼스틱 시장에 새로운 변화가 일 것으로 생각한다.


앞으로 코코코 알루를 비롯해 IP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 있나? 코코코 알루 키즈홍삼스틱의 첫 출발이 좋은 만큼 키즈 홍삼제품 시장을 더욱 넓혀나가고자 한다. 이를 위해 IP를 적극 활용해 아이들의 연령대와 성별에 맞춘 키즈 홍삼제품을 만들 계획이다. 홍삼제품뿐 아니라 우리 제조시설에서 생산할 수 있는 어린이용 식품도 만들어보고자 시장조사를 진행해 제품개발을 준비하고 있다.


소비자들에게 한 마디 우리 제품은 건강에 도움을 주는 제품이다. 그래서 남녀노소 안심하고 드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정직하고 안전한 제품을 선보이는 것이야말로 소비자를 위하는 최상의 길이라 생각한다.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

 

 

 

아이러브캐릭터 / 장진구 기자 master@ilovecharacter.com

[저작권자ⓒ 아이러브캐릭터.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