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는 KBS N Kids 채널과
초이락과의 합작 법인 추진을 전면 백지화 하라!”

KBS N과 초이락컨텐츠팩토리의 합작법인 설립 반대를 위해 애니메이션·캐릭터 업계 관련 협·단체는 KBS 앞에 모여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17일 KBS앞에서 기자회견을 마치고 국회 정론관으로 자리를 이동해 안민석 국회의원에게 반대성명을 전달했습니다.

합작설립 반대를 위해 구성된 애니메이션·캐릭터 업계 관련 협·단체는 한국애니메이션발전연합을 구성하고 KBS가 특정회사의 시장 독점을 방관 차원을 넘어 동조하려는 움직임으로 간주하고 이를 절대로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