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메이션 진흥에 관한 법률 추진을 위해 현장, 학계 그리고 관련 부처가 함께하는 토론회가 개최됐다.

더불어민주당 김병욱 의원이 대표 법안을 발의했고 “한국 문화산업 성장동력, 애니메이션의 미래를 생각한다”라는 슬로건 하에 토론회가 진행됐다.

토론회에는 김영재 한양대학교 교수가 진행을 맡았고 이용호 퍼니플럭스 부사장, 이정호 <오세암> 프로듀서, 임성환 문화체육관광부 영상콘텐츠산업과 과장, 최성욱 콩미디어 작가, 한창완 세종대학교 교수, 홍성호 로커스 감독이 패널로 참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