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iness News 

투니버스의 자체 기획·제작 애니메이션인 신비아파트 고스트볼X의 탄생: 두 번째 이야기가 최고 시청률 11.42%(AGB닐슨, 전국, 만 4~6세, 유료 플랫폼 기준)를 기록하며, 국내 애니메이션의 새로운 역사를 기록해나가고 있다. CJ ENM에 따르면 지난 12월 6일 신비아파트 고스트볼X의 탄생: 두 번째 이야기의 5화가 지상파 포함 전 채널에서 동 시간대 만 4~13세 남녀 타깃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신비아파트’의 뜨거운 인기를 방증했다.

특히 7~9세 여아 타깃 점유율은 43.6%로 전주 대비 약 19.7%P 상승했으며, 30~49세 주부 타깃 시청률 역시 2.2%로 동시간대 유료 채널 1위를 차지해 인기 애니메이션으로서의 위엄을 과시했다.

신비아파트 고스트볼X의 탄생: 두 번째 이야기는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투니버스를 통해 방영 중이다. 신비아파트는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뮤지컬과 실사 드라마, 모바일 게임 등 다양한 분야로 콘텐츠를 확장해나가고 있다. 지난 10월 말 출시된 모바일 게임 ‘신비아파트 고스트헌터’는 12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고, 구글 플레이 앱스토어 전체 앱 인기 순위 1위를 차지한 바 있으며, 뮤지컬로도 제작되어 2019년 1월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을 준비중이다.

한편, CJ ENM이 자체 기획·제작한 애니메이션 변신기차 로봇트레인 S2 마지막화가 자체 최고 시청률인 4.25%를 기록하고 인기리에 종영됐다. 특히 4~6세 여아 타깃 시청률은 최고 7.6%를 기록하기도 했다.

출처 : 월간 <아이러브캐릭터> 2019.01월호

<아이러브캐릭터 편집부> (master@ilovecharacter.com)